진학컨설팅 대입

2021 대입, 2021 대입에서의 중요 변수 3가지?

참고자료

2021 대입은 2020 대입과 전체적인 틀에서 보면 큰 차이는 없다.
그러나 입시전문가들은 주요 변수 3가지에 대해서 입시의 판도에 상당한 영향을 줄 수 있다고 판단하고있다.

 

 

2021 대입 
수시 77%(267,374명), 정시 23%(80,073명)​

 

2020 대입
수시 77.3%, 정시 22.7%​

커다란 차이는 전혀 없어 보여...

 

 

2021 대입에 영향을 줄 수도 있는 주요 3가지 변수를 알아보자.


첫번째, 학령인구의 감소는 입시전체에 미치는 영향이 매우 클 것으로 보인다.
2020대입의 경우 정시분야에선 전체적인 대입경쟁률이 뚜렷하게 하락했다. 2021 대입의 경우는 수험생들이 2019학년도 대비 무려 11만명이상이 감소한다. 인서울 주요대학들의 경우는 입시경쟁률이 유지되겠지만 지방의 4년제 대학과 전문대학들은 학생모집 자체에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된다. 

두 번째, N수생의 증가를 예측해 볼 수 있는 가장 중요한 요인은 의과대학 선발인원이 최대치를 기록한다는 것이다. 의대의 선발인원 확대는 N수생 증가의 매우 매력적인 부분으로 작용할 수 있다는 점을 간과할 수 없다. 

 

세 번째, '2015 개정 교육과정'이 적용되어 대입의 핵심전형요소인 수능과 학생부 모두 일부 변화가 있다. 수학영역의 경우, 수학가형에서 '기하와 벡터'가 출제범위에서 제외되며 수학나형에선 '미적분'이 제외되면 대신 수학Ⅰ이 추가된다. 국어에선 기존 '독서와 문법'이 '독서'로 변경되며 '언어'가 추가된다. 

 

 

수학영역의 변동이 커...
수학가형 '기하와 벡터' 출제범위 제외!
수하나형 '미적분'제외되고 수학Ⅰ추가!​

 

국어는 기존 '독서와문법'이 '독서'로 변경...'언어'가 추가!

 

 

 

[출처] 평범엄마의 대학입시노하우와 알짜 교육정보 블로그 https://blog.naver.com/pwj6971


설문조사

진행중인 설문 항목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