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문조사

설문조사

참여기간
: 2018-07-03~2018-07-31
등록
: 2018/07/03
조회수
: 1,238
  • 100% (2명)
  • 0% (0명)
  • 0% (0명)
  • 0% (0명)

최근 제주도에 500명이 넘는 예멘인들이 ‘무사증제도(테러지원국을 제외한 180개국 외국인에 한해 한 달간 비자 없이 국내에 체류할 수 있는 제도)’를 이용해 입국하여 난민을 신청했습니다. 올해 1월부터 5월까지 제주도에 난민 신청을 한 외국인은 942명에 달합니다.
이에 따라 난민에 대한 찬반여론이 거세게 일고 있습니다. 지난 주말에는 도심 한가운데서 난민 반대 집회와 ‘난민 반대에 반대하는 집회’가 동시에 진행되었습니다.
난민 반대를 외치는 사람들은 경제적 이득을 위해 난민법을 악용하는 이주자들은 수용할 수 없다고 말합니다. 현행 난민법은 난민 신청자에게 생계비 등을 지원하며, 입국 6개월 이후에는 취업활동도 가능하도록 명시돼 있습니다. 또한 유럽에서 일어난 이슬람권의 테러와 범죄를 언급하며 치안을 걱정하기도 합니다.


반면 난민 인정을 찬성하는 사람들은 난민 인권보호를 위한 정부의 대책 마련을 주장하고 있습니다. “난민도 인권을 보호받을 권리가 있는 하나의 인격체”라는 것입니다. 또한 우리 국민 역시 과거 독재정권 시절 정치적 박해를 피해 해외에서 인도적 지원을 받은 바 있음을 강조합니다.


이와 같은 여론에 대해, 정부는 여러 우려들을 반영하여 법적 장치를 강화할 것을 약속했습니다. 하지만 난민 보호에 대한 국제적 합의와 갈등 최소화 등을 위한 근본적 입장은 내놓지 않고 있습니다.

여러분의 의견을 듣고자 합니다. 찬성 및 반대 등의 다양한 의견들을 댓글로 남겨주세요.

지난 설문조사

제목 작성일 조회수
설문조사 2018/07/03 1238

배너

배너
<강원외고>패스트 패션은 이제 그만, 슬로우 패션의 시대가 도래 하다 최근 지구 환경 오염 문제가 심각해지면서 패션산업에 대한 책임이 누구에게 있는가라는 말이 많은 사람들 사이에서 오가고 있다. 산업화된 세계는 물질주의적 삶의 방식을 이끌어냈다. 과잉은 옹호되고, 충분성은 무시되는 사회가 도래한 것이다. 이러한 만족할 줄 모르는 쇼핑 패턴은 패션계 안에서 두드러지게 드러났다. 전 세계적으로, 거의 1,000억 개의 의류품목이 매년 생성되고 있다. 이는 20년 전보다 400%가 더 많이 만들어진다고 볼 수 있다. 그 중 3분의 1은 매립지를 향하게 되는데, 심각한 것은 이 같은 관행이 매년 7%의 비율로 증가하고 있다는 것이다. 이러한 패스트 패션은 환경오염과 노동착취 측면에서 상당히 많은 문제점들을 가지고 있다. 생산되는 모든 옷들은 에너지, 물, 화학 물질, 토지 사용 측면에서 환경 비용을 수반한다. 자연 혹은 인공 소재의 선택, 생산 방법, 운송, 염색 및 인쇄, 고객 관리 모두 오염을 일으키는 영역이다. 패스트 패션은 환경오염뿐만 아니라 노동까지 착취한다. 많은 개도국의 사람들이 위험한 일을 최저 생계비에도 못 미치는 최저임금을 받으며 한다. 또한 옷을 만들기 위해 패션 기업은 소, 송아지, 물소, 말, 양, 염소, 돼